사랑하는/내곁에

수수.

2010. 10. 10. 00:25


우리 수수한텐.. 항상 미안하기만하고..고맙기만하네.... ....오빠가 사랑하는거 알지?^^

우리 수수 오늘 소시지 엄청 맛있게먹더라~~^^



'사랑하는 > 내곁에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가족.  (0) 2012.05.31
사랑한다는말.  (2) 2010.11.07
수수.  (0) 2010.10.10
할아버지 산소에서..  (0) 2010.10.02
유진아..은서야..  (0) 2010.10.02
형....  (0) 2010.10.0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