사랑하는/내곁에

형....

2010. 10. 2. 23:36


나의 사랑하는 큰형..작은형..

우리 삼형제는 외모도..성격도..꿈도..모두 다른것같아..

신기하게도 유진이랑..은서는 형들어릴적하고 똑같네..^^

요즘 '형'이라는 노래를 듣는데 왜 자꾸 눈물이나려고할까?....

큰형이 이 얘기 들으면 또 뭐라하겠네..^^;;

2010년 10월.


음악 _ '형'

형 내가 아직 어리고 난 나의 길을 볼 수 없어도 ..

가끔씩 날 다독여주는 형 그 손길에 난 만족해..

형 이제껏 함께 해온 정신없던 어제의 얘기가

바로 여기 서울이라는는 공간속으로 새벽안개처럼 흩어져..

형 내게 대답해줘

내가 지금 무슨말을 하는지..

형 나를 지켜봐줘

내가 어떻게 숨쉬고 있는지..

형 우리가 변함없이 마주앉아 웃을 수 있다면

난 그것으로 세상모든걸 다 잊을 수 있어....



'사랑하는 > 내곁에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할아버지 산소에서..  (0) 2010.10.02
유진아..은서야..  (0) 2010.10.02
형....  (0) 2010.10.02
신은서,신예지.  (0) 2009.12.13
2009년 부산에서....  (0) 2009.12.13
가족.  (0) 2009.06.11